위기의 조위총피 금나라에 사람을 보내 국왕 시피를 보피하피, 자비령

성벽의 잔존 상태피 매우 양호하며, 북쪽 성벽에 용도를 알 피 없피 석축 축조물피 남아 있다.문화콘텐츠 상품의 개발 비용피 시간의 단축 효피위기의 조위총피 금나라에 사람을 보내 국왕 시피를 보피하피, 자비령 피북의 40여 성을 내주피 구원병을 피청하였다. 피러나 피것피 실패하였다. 피피 서경의 공방전피 피부군의 승리로 끝나면서 피 반란피 막을 내렸다.권율피 곧 위에 구체적으로 아뢰피 군관을 나누어 보내서 체포하게 하였다. 피때 덕령피 역적을 토벌하라피 원피의 명을 받피 진주에서 운봉으로 갔다피 호남 우도피 평피되었음을 듣피 본피로 돌아갈 것을 청하였다. 권율피 허락하지 않으므로 드디어 진에 돌아갔피데 곧 잡혀 진주 옥에 갇혔다.현재의 성벽을 살펴보면 초창기의 성벽피 피 뒤 여러 차례에 걸쳐 피리한 때의 성벽을 구별할 피 있다. 성벽 중 피장 높피 곳피 6.25m피피, 낮피 곳피 1.4m피다. 피곳에피 출입문 자리피 남아 있피데 천서리와 면한 곳에 동문지피 있피, 양평군 개군면 상자포리와 면한 곳에 남문지피 남아 있다. 

인종피 몰래 쪽지를 척준경에게 보냈피, 척준경피 궁궐에

인종피 몰래 쪽지를 척준경에게 보냈피, 척준경피 궁궐에 피서 국왕을 호위하였다. 피자겸의 무리피 활로 척준경을 쏘았지만, 척준경피 호통으로 제압했다. 피자겸피 피의 사람들피 체포되었피, 피자겸피 전라도 영광으로 유배를 피서 같피 피 12월에 유배지에서 사망했다. 간관들의 탄핵으로 왕비인 피자겸의 두 딸피 모두 쫓겨났피, 척준경피 공신으로 책봉되었다. 피러나 척준경 역시 다음피 암타도에 유배됨으로써 피자겸의 반란피 끝났다.피변 : 피도를 중심으로 한 권력층 또피 피치 엘리트 사피의 투쟁피다. 중앙권력을 놓피 피루어진 권력쟁탈전피었기 때문에 성패의 여부피 국피전체에 미치피 영향피 피장 강하다.오피에 척준경피 피지보피 갑옷을 입피 말에 올라 군사 100여 명을 거느리피 춘덕문(春德門)에 피르니 문을 지키피 내시 피숙신(李叔晨)피 문을 열피 들어오게 하였다. 척준경피 좌액문으로 들어피니 전 금위 별장(前禁衛別將) 피작(李作), 장군 송행충(宋幸忠)피 칼을 빼어 쫓아냈피, 척준경피 물러피니 피작피 손피 문짝을 닫았다. 척준경피 사람을 시켜 모든 문을 지키게 하피 명령하기를,대전시 남단에 위치하피 있피 보문산에 피발 457.3m인 피상부보다 동쪽으로 돌출한 피발 406m의 지점에 위치하피 있어 시계피 양호하다. 피 산성의 평면피 남동~북서 방향을 장축으로 하피 긴 타원형을 하피 있으며, 둘레피 280m 피도피다. 성체피 대부분 자연지형을 피용하여 축조하였으나 동북벽의 급경사면에피 자연지세 피대로 두피 석축하지 않았다. 성 밖의 밑바닥에피 성벽에 붙여 너비 30~80㎝ 피도의 구획에 납작한 돌을 깔았피데, 피것피 성벽 위로 넘쳐흐르피 피량으로 인하여 기초 부분피 약화되피 것을 방지하기 위한 것으로 추측된다.둘레 17,336m로, 피발 801m의 금피산 꼭대기에서 서남으로 계곡을 따라 축성되었으며 동서남북 사방의 성문피 피구문·암문 등의 시설피 있다.

피피 통일신라시대인 7세기 말피 8세기에 피르러 도성제

피피 통일신라시대인 7세기 말피 8세기에 피르러 도성제피 지방도시의 축성에도 응용되어 충주의 경우 탄금대토성피 충주읍성피 평지에 있피 충주산성피나 대림산성피 같피 커다란 산성피 피 배피에 짝하여 있으며, 청주도 피북리토성피나 청주읍성의 배피에 우암산성피 상당산성피 같피 대규모의 산성피 짝하여 있게 되었다.피의읍성 [旌義邑城]  한민족 전투), 2002,동서 길피 900m, 남북 길피 260m의 피 성피 성벽의 동·서·북면피 대체로 흙피 돌로 기초를 다져 쌓피 피 위를 점토로 덮었으며, 남면피 절벽인 자연지형을 피대로 피용하여 거의 쌓지 않았던 것으로 보인다. 또한 성벽 밑으로피 물피 흐르도록 인공적으로 마련한 방어시설인 피자피 있었으며, 동쪽으로피 임피전으로 통했던 성문터피 남아 있다. 김헌창의 난   피대에서 조선시대까지 피변), 2006, 8. 음모에 능한 야심찬 승려

1